마음의정원

진관사 미디어

  • [불교신문] 진관사, 2018년 템플스테이 최우수 운영사찰로 선정

    작성일 : 2019-03-19 조회수 : 1523
  • “한국 관광문화와 불교 빛낸 공로 크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 ‘템플스테이 시상식’



    2018년 템플스테이 최우수 운영사찰로 낙산사, 법주사, 진관사 등 13곳이 선정됐다.한국불교문화사업단(단장 원경스님)은 3월 19일 오전 10시30분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전통문화예술공연장에서 ‘2018년 템플스테이 운영사찰 종합평가 시상식’을 거행했다. 시상식에서는 최우수 운영사찰 외에 갑사, 미황사, 홍법사 등 33곳이 우수 운영사찰로, 법륜사, 백양사 등이 특별상을 수상했다.시상식에는 총무원 총무부장 금곡스님과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을 비롯해 운영사찰 지도법사 및 실무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총무부장 금곡스님이 총무원장 원행스님 축사를 대독하고 있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총무부장 정념스님이 대독한 치사를 통해 “템플스테이를 운영하면서 우수한 성과를 낸 여러분의 노력을 진심으로 치하하며 아울러 수상을 축하드린다”며 “템플스테이를 잘 운영했을 뿐 아니라 한국문화관광을 빛내고, 한국불교를 홍보한 공로가 크다”고 격려했다.이어 “불교의 뛰어난 사상적 가치와 유구한 역사, 그리고 전통을 간직해 온 수행자들이 템플스테이를 통해 더 많이 알려지고 세상에 다가가고 있다”면서 “4차 산업혁명의 놀라운 변화가 일상에서 실현되는 가운데, 자칫 인간의 마음이 상실되는 것은 아닌지, 소외되는 것은 없는지 살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불교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여러분들의 노력으로 내외국인 참가자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다”면서 “지금까지 양적 성장이 있었다면 이제는 내실을 다지는 내적성장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어 “템플스테이가 지속 가능한 것은 여러분의 굳은 신심과 봉사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참가자들의 재방문이 점차 늘어날 수 있도록 다시 한 번 노력해 달라”고 강조했다.시상식이 끝난 뒤 참석자들은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준비한 점심공양을 같이했다.


    ‘2018 템플스테이 운영사찰 종합평가 시상식’의 수상 사찰 명단은 다음과 같다. ▲최우수 운영사찰(13곳) 국제선센터, 금선사, 낙산사, 백담사, 법주사, 봉선사, 봉은사, 불국사, 송광사(순천), 용문사(양평), 진관사, 화계사, 화엄사 ▲우수 운영사찰(33곳) 갑사, 골굴사, 관음사(제주), 구인사, 내소사, 대흥사, 마곡사, 묘각사, 미황사, 반야사, 백련사(가평), 백양사, 범어사, 법륜사, 보경사, 선운사, 성주사, 수덕사, 연곡사, 영랑사, 영평사, 용주사, 월정사, 육지장사, 은해사, 전등사, 조계사, 지장정사, 직지사, 축서사, 통도사, 홍법사, 흥국사 ▲특별상(6곳) 문화가 있는 날 협력상 – 법륜사, 반야사 참가자가 뽑은 친절상 – 구인사 온라인 핫 이슈 홍보상 – 백양사 정산 깔끔 노력상 –영국사, 심원사

    출처 : 불교신문(http://www.ibulgyo.com)

     

     

    <기사 원문 보기>

    http://www.ibulgyo.com/news/articleView.html?idxno=172569